"커피견문록" 페이지의 변경 내역

마지막으로 [b]


현재 버전 <- 수정 . . . . 2015-8-20 8:35 am 수정한 사람: Nyxity
6 번째 수정본 <- 수정 . . . . (수정) 2008-12-23 8:14 am 수정한 사람: Nyxity
 

변경사항 (가장 최근의 "일반적인 수정"부터) (다른 변경사항 없음)

변경: 2c2,4
온라인 서점으로 이동 ISBN:8990429404
<html>
<div class="ttbReview"><table><tbody><tr><td><a href="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90429404&ttbkey=ttbnyxity1123003&COPYPaper=1새 창으로 열기" target="_blank"><img src="http://image.aladin.co.kr/product/58/90/cover/8990429404_1.jpg새 창으로 열기" alt="" border="0"/></a></td></tr></tbody></table></div>
</html>

변경: 15,21c17,18

{{{
커피를 아랍이 독점하다시피 하던 시절, 아랍국가의 문명은 다른 어느 곳보다 융성했다. 그러다가 오스만제국이 커피콩을 손에
넣었고, 그 뒤로 이들은 지구상에서 가장 강력하고 생명력있는 국가가 되었다. 영국에서는 커피가 출현하면서 세계 지배에 시
동이 걸렸다. 프랑스혁명이 태동한 곳은 파리의 카페였다. 누구보다도 커피를 좋아했던 나폴레옹은 백성을 이끌고 유럽지배에
나섰지만, 파리에서 사랑받는 프티누아르(petit noir, 커피의 한 종류)를 마시지 못하게 하는 실수를 범한 직후에 유럽 지
배의 꿈이 무너지고 말았다.
<blockquote>
커피를 아랍이 독점하다시피 하던 시절, 아랍국가의 문명은 다른 어느 곳보다 융성했다. 그러다가 오스만제국이 커피콩을 손에 넣었고, 그 뒤로 이들은 지구상에서 가장 강력하고 생명력있는 국가가 되었다. 영국에서는 커피가 출현하면서 세계 지배에 시동이 걸렸다. 프랑스혁명이 태동한 곳은 파리의 카페였다. 누구보다도 커피를 좋아했던 나폴레옹은 백성을 이끌고 유럽지배에 나섰지만, 파리에서 사랑받는 프티누아르(petit noir, 커피의 한 종류)를 마시지 못하게 하는 실수를 범한 직후에 유럽 지배의 꿈이 무너지고 말았다.

변경: 25,28c22
... 미국인은 차를 사실상 불법으로 규정했다. 그러면서 차 대신 커피를 마셨고, 이로써 당연하게 권력 이동이 시작되었으며,
그 영향은 오늘날까지도 지속된다. 전통적인 차 소비국가였다가 지금은 최상품 자메이카 블루마운틴에 흠뻑 빠진 일본에서도
같은 현상이 일어났다.
}}}
... 미국인은 차를 사실상 불법으로 규정했다. 그러면서 차 대신 커피를 마셨고, 이로써 당연하게 권력 이동이 시작되었으며, 그 영향은 오늘날까지도 지속된다. 전통적인 차 소비국가였다가 지금은 최상품 자메이카 블루마운틴에 흠뻑 빠진 일본에서도 같은 현상이 일어났다.

변경: 30c24,25
{{{
</blockquote>
<blockquote>

변경: 32,33c27,29
"그렇지." 그는 창문 쪽을 보며 말했다. "우리가 오늘 중국의 침략 행위를 끝내려면 그들에게 가기아 커피메이커를 살포해야
한다고."

"그렇지." 그는 창문 쪽을 보며 말했다. "우리가 오늘 중국의 침략 행위를 끝내려면 그들에게 가기아 커피메이커를 살포해야 한다고."


추가: 34a31


추가: 35a33


추가: 36a35


변경: 38c37,39
}}}

</blockquo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