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반도체패전" 페이지의 변경 내역

마지막으로 [b]


현재 버전 <- 수정 . . . . 2019-10-15 9:02 pm 수정한 사람: Nyxity
2 번째 수정본 <- 수정 . . . . 2019-10-15 9:01 pm 수정한 사람: Nyxity
 

변경사항 (가장 최근의 "일반적인 수정"부터) (다른 변경사항 없음)

변경: 34c34
근데 이거 기시감이 있지 않나? '코스트를 도외시하고 고성능 위주로 일단 프로토타입을 개발해본다.' 딱 건담 이야기 아닌가? 건담 개발하고 이를 토대로 코스트를 낮추는 작업을 통해 짐을 양산하여 물량으로 연방군은 승리하는데, 일본기업은 이 양산 제품을 프로토타입 만들듯이 만드는 망할 수 밖에. 덧붙여, 프로토타입도 물론 양산을 염두해서 개발하는 것이 상식이고. 제로센 등의 무기개발에서 보였던 생산성을 도외시한 모습이 계속 답습되고 있는 듯 하다.
근데 이거 기시감이 있지 않나? '코스트를 도외시하고 고성능 위주로 일단 프로토타입을 개발해본다.' 딱 건담 이야기 아닌가? 건담 개발하고 이를 토대로 코스트를 낮추는 작업을 통해 짐을 양산하여 물량으로 연방군은 승리하는데, 일본기업은 이 양산 제품을 프로토타입 만들듯이 만드는 망할 수 밖에. 덧붙여, 프로토타입도 물론 양산을 염두해서 개발하는 것이 상식이고. 일본은 제로센 등의 무기개발에서 보였던 생산성을 도외시한 모습이 계속 답습되고 있는 듯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