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진Monologue/2003-09-06" 페이지의 변경 내역

마지막으로 [b]


현재 버전 <- 수정 . . . . 2003-9-6 2:10 pm 수정한 사람: 210.117.238.xxx
2 번째 수정본 <- 수정 . . . . 2003-9-6 12:12 am 수정한 사람: 용진
 

변경사항 (가장 최근의 "일반적인 수정"부터) (다른 변경사항 없음)

추가: 14a15,27



다행이 약간만 깨지고 돌아오다...\\
역시 결론만 간단히 얘기하고 죄송합니다로 말짜르니깐 별소리 안하더라\\
일터지기 직전과 이후를 비교했는데...아무리 세어봐도 장점보단 단점이 많더군.\\
내가 아이큐 테스트를 응시함으로써 얻어지는 장점은 역시 복권하나 가치밖엔 없는거 같아.\\
당첨금이 조금 쎄긴하지만 그래도 복권을 싫어하는 쪽이라. 확률계산도 무지 힘들어서 정확한 당첨확률도 모르겠고. 역시 심리전인건가.

조금만 생각해보면 내가 어떻게 해야할지는 당연한거고, 그렇게 행동했고, 아예 신경끊고 있었는데,\\
갑자기 일터지고 나니 전부 내잘못인거 같고, 내가 못나서 그렇게 된거 같아 미안하고, 덕분에 괜히 우울해져서는 제산제와 감기약으로 하루하루를 도배하고 있으니...\\
어떻게 하면 다시 예전처럼 돌아갈수 있을지 생각중이다.

중압감 같은거, 너무 싫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