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xityMonologue/2005-04-02

마지막으로 [b]

변경사항 (가장 최근의 "일반적인 수정"부터) (다른 변경사항 없음)
--- data/temp/old_diff Tue May 10 00:49:36 2005 +++ data/temp/new_diff Tue May 10 00:49:36 2005 @@ -21,6 +21,9 @@ * ''' 밍밍 ''' : ㅋㅋ - 2005-4-7 14:35 ---- +* '''TheLibraryOfBabel''' 로부터의 트랙백 2005-5-10 0:49 +** 제목: [http://nyxity.com/wiki/wiki.pl?NyxityMonologue/Broken_Window_Theory NyxityMonologue/Broken Window Theory] +** 내용: == [[/Broken_Window_Theory]] 2005-5-10 == 80년대 미국의 뉴욕은 강력범죄가 끊이지 않았다. 특히 지하철은 우범지역으로 지하철을 타는 일은 목숨거는 일과 비견될 정도였다. 뉴욕시 교통국은 순찰강화와 강력범죄 대책을 강화해서 지하철 이용객을 늘리려고 했지...

[Nyxity's Monologue]새 창으로 열기 로 이전합니다.

[edit]/2005-04-02

[edit]조카 민지

둘째 조카가 태어나서 잠시 우리집에 온 민지. 3일 째. 정신없다.


민지가 와서


난장판..


민지와 상관없이 난장판인 내 방

  • carinaky : https://nyxity.com/wiki/emoticon//emoticon-laugh.gif - 2005-4-4 10:32
  • catzzz : 친근한데 모..여전 하네. - 2005-4-4 15:15
  • : 자랑이라고.... - 2005-4-4 15:21
  • sunny : 와~ 방 정말 환상이다..오른쪽에 거울붙여 놓은줄 알았어. 정리좀해~ - 2005-4-4 15:30
  • sindy : 아직 유적발굴 단계는 아니십니다.^^ - 2005-4-4 18:34
  • rururara : 그럼요. 아직 퇴적층도 안보이고 침식층도 안보입니다 -.- - 2005-4-4 19:39
  • 밍밍 : ㅋㅋ - 2005-4-7 14:35
이름:  
Homepage:
내용:  

받은 트랙백 [1]

<<   /2005-04-05 (2005-04-05)[p]   | /2005-04-02 (2005-04-02) |   /2005-04-01 (2005-04-01)[n]   >>

Nyxity

MostPopular 10

바벨의도서관 인기문서 Best 10
최근변경내역 (1032390 hits)
TheLibraryOfBabel (68730 hits)
핸드드립 (49645 hits)
게시판 (48246 hits)
만년필구입가이드 (34515 hits)
에스프레소 (30898 hits)
커피의종류 (27040 hits)
MacTips (25827 hits)
Coffee (24638 hits)
대문 (24320 hits)

Recent Articles

Comments & Trackbacks

  • ( /코멘트올리는법 )
  • ( /트랙백보내는법 )
</center>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5-5-9 11:49 pm (변경사항 [d])
4363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