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xityMonologue/감동적인한마디

마지막으로 [b]

[Nyxity's Monologue]새 창으로 열기 로 이전합니다.

[edit]/감동적인한마디 2006-4-8

아는 분 블로그의 덧글에서.
저는 그 분들께 설교할 생각은 없습니다. 저는 "그쪽" 에 계신 분들의 견해를 존중합니다. 또 이 블로그의 존재목적은 긴가민가 하는 분들에게 
판단의 근거를 제공하는 것이지, 이미 "그쪽" 으로 넘어가신 분들과 토론하거나 개종시키는 게 아닙니다. 이건 단순히 에너지효율의 문제죠.

그래서 저는 "그쪽" 분들과 직접 토론할 생각은 없고 그분들 공동체에 말썽을 일으키고 싶은 생각도 없습니다. 그러니까 "그쪽" 에 이 블로그의 
주소를 남기지 말아주세요.

베워야할 자세. 몇 번 시도했다가 벽에다 대고 말을 하는 느낌이 들었던 적이 여러번 있었기에. (이미 황우석교수사태도 있고)


/코멘트올리는방법
  • 박채린 : 사랑..참.... 못됬네요 - 2010-1-20 2:01 pm
  • 박현재 : 구누에게도 상처를주는한마디 이별........ - 2010-5-31 8:21 pm
이름:  
Homepage:
내용:  
받은 트랙백 없음

<<   /자미두수 (2006-04-09)[p]   | /감동적인한마디 (2006-04-08) |   /황사와개나리 (2006-04-08)[n]   >>

Nyxity

MostPopular 10

바벨의도서관 인기문서 Best 10
최근변경내역 (1032393 hits)
TheLibraryOfBabel (68730 hits)
핸드드립 (49645 hits)
게시판 (48247 hits)
만년필구입가이드 (34515 hits)
에스프레소 (30898 hits)
커피의종류 (27041 hits)
MacTips (25827 hits)
Coffee (24638 hits)
대문 (24323 hits)

Recent Articles

Comments & Trackbacks

  • ( /코멘트올리는법 )
  • ( /트랙백보내는법 )
</center>


주인장분류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10-5-31 7:21 pm (변경사항 [d])
3168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